[말씀묵상]나의 두 증인(계11.3)

2 months ago by in 말씀 묵상, 목사님 칼럼 Tagged:

나의 두 증인(계 11:3)

(계 11:3) 내가 나의 두 증인에게 권세를 주리니 그들이 굵은 베옷을 입고 천이백육십 일을 예언하리라

하나님이 세우시는 두 증인에 대한 말씀이다. 두 증인에게 말씀을 증언할 권세를 주신다. 그리고 그 증인들이 1260일, 한 달을 30일로 계산할 때 3년 6개월이다. 그 기간동안 증언하게 하신다. 그런도 굵은 베옷을 입었다. 굵은 베옷은 회개의 상징이다. 결국 이 땅에서 살아가는 하나님을 알지 못하는 사람들에게 세례 요한과 주님이 선포했던 것처럼 “회개하라, 천국이 가까이 왔다” 증언하게 하시는 것이다.

복음 증거는 회개하고 하나님을 믿어 하나님 나라에서 영생의 복락을 누리라는 초청장이다. 많은 사람들이 전도를 부담스러워 하고 피할 수 있으면 피하려 한다. 그러나 복음은 성도의 마땅한 본분이다. 언제나, 때를 얻든지 못 얻든지 해야 할 일이다. 믿는 성도가, 하나님을 경험하고 믿음의 길을 걷는 그리스도인들이 복음을 증언하지 않으면 세상 사람들은 하나님을 만날 기회조차 놓치게 되는 것이다. 귀한 하늘나라 혼인잔치에 초대하는 초청장을 주저하지 않고 당당하게 나누는 하루가 되길 소망한다.

The author didnt add any Information to his profile yet